444우측 패널 내용

[전대협 성명] 문재인 독재정권은 민주화 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중앙일보 강찬호의 시선 - 대통령 비판 대자보 붙였더니 '건조물 침입범'

앞으로 문재인 대통령을 비판하는 대자보를 붙인 사람은 ‘건조물 침입범’으로 몰려 전과자 신세가 될 것 같다. 대전지검 천안지청은 최근 천안 단국대에 문 대통령 비판 대자보를 붙인 김모씨(25)에 대해 ‘건조물 침입’ 혐의로 100만원 벌금형에 약식기소했다. 만일 김씨의 처벌이 확정돼 전과자가 되면 대학을 갓 졸업한 이 젊은이는 취업이나 일상에서 큰 불이익을 당할 것이다. 요즘 청년들에게 선망의 직업인 공무원 되기도 힘들어질 것이다. 5공 때 자고 일어나면 대학 캠퍼스에 전두환 정권을 비판하는 대자보를 붙이며 민주화 운동을 했던 586 인사들이 집권한 정부에서 대통령 비판 대자보를 붙인 청년을 ‘건조물 침입범’으로 형사 처벌하려는 해괴한 일이 벌어지고 있다.
  대자보 붙인 청년, 불법침입 기소
학교 측 수사의뢰 안 했는데 강행
이런 수준으로 수사권 자격있나
더 황당한 것은 김씨가 ‘불법 침입’했다는 단국대 측이 “김씨가 우리 의사에 반해 불법 침입한 사실이 없다”며 “처벌을 원치 않는다”고 하는데도 이 사건을 수사한 경찰은 ‘침입범’이라며 기소 의견으로 송치한 것이다. 경찰은 “김씨가 대통령 비판 대자보를 붙였기에 수사한 것이냐”는 본지 질문에 “대자보는 관계없고, 단국대가 (김씨) 수사 의뢰를 했기 때문이다. (단국대) 의사에 반해 들어갔으면 침입죄가 성립한다”고 했다. 하지만 단국대 입장은 전혀 다르다.
 
김형수 단국대 학생처장(행정학과 교수)은 본지 통화에서 “단국대가 김씨를 수사 의뢰하거나 고소한 사실이 전혀 없다”며 “(김씨 기소가) 이해가 안 된다. (경찰이) 우리 단국대를 걸고넘어진 것인데 아주 불쾌하다. 만일 우리를 곤란한 상황에 연루시킨 게 사실이라면 강력하게 그쪽(경찰)에 문제 제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에게 물었다.
 경찰은 단국대가 수사의뢰 했다는데.“업무상 협조 차원에서 경찰에 내용을 전달한 것뿐이지, 수사를 요청한 게 전혀 아니다. 우린 김씨가 기소된 사실조차 당신 얘기 듣고 처음 알았다. 정말 수사 의뢰를 했다면 모를 수가 있겠는가” 경찰은 단국대 의사에 반해 김씨가 들어갔으니 범죄라는데.“그걸 왜 자기들(경찰)이 판단을 하나. 우리 대학은 (외부인의) 출입을 통제하지 않는다. 천안 캠퍼스는 교문이 개방형이다. 그런데 건조물 침입이라니, 법률적 상식으로 도저히 이해가 안 된다. 학교 측 허락을 받지 않고 게시된 유인물이 있다 해도 떼어낼 뿐이지, 그걸 붙인 사람을 잡아 처벌하지 않는다. 그럴 권리도, 그런 전력도 없다. 특히 (정치적 주장을 담은) 대자보는 함부로 떼지 않는다.” 단국대는 김씨의 처벌을 원하나.“그가 우리 대학에 해를 끼친 것이 아닌데 무슨 처벌을 원하겠나. 우리는 그런 대학 아니다. 외부인이 우리 대학에 들어와 대자보를 붙이는 걸 지금까지 처벌한 적이 없다. 오히려 우리는 5공 시절 대자보 붙이다 경찰에 쫓긴 학생을 보호해준 대학이고 심지어 학생 운동했던 사람들을 교수로 키운 대학이다.”

경찰이 김씨를 조사한 과정을 보면 수사의 초점이 드러난다. 경찰은 김씨에게 “대자보를 소지하게 된 경위와 붙인 이유가 뭐냐”“대자보가 어떤 내용이었나”고 캐물었다. 대자보와는 무관하게 ‘건조물 침입’ 혐의로 수사했다면서 왜 대자보 소지 경위나 내용을 묻나. 대자보가 정권 심기를 건드리는 내용이니 표적 수사를 한 것이라고 의심하지 않을 수 없게 만드는 질문이다. 경찰은 김씨에게 “해당 건물 관리자와 합의하에 들어갔느냐”고도 물었다. 만인에게 개방된 대학 캠퍼스에 출입하면서 관리자를 찾아가 ‘합의’하고 들어가는 사람이 어디 있나. 김씨가 “(합의) 안 했다”니까 경찰은 “관리자와 합의하지 않은 채 ‘침입’한 걸 인정하느냐”고 추궁했다. 김씨가 졸지에 ‘건조물 침입범’으로 전락한 순간이다. 만약 김씨가 문 대통령을 찬양하는 대자보를 붙이러 대학에 들어갔어도 경찰이 이렇게 열심히 CCTV 돌리고 차적조회를 해 ‘침입범’을 잡아냈을지 의문이다.
 
김씨 뿐 아니다. 경찰은 북한의 선전기법이나 할리우드 영화를 패러디해 문 대통령을 비판하는 대자보를 붙인 청년들에게 ‘과잉·표적 수사’ 의혹이 다분한 철퇴를 휘두르고 있다. 모욕죄나 명예훼손, 심지어 국가보안법을 적용해 처벌하려다가 ‘법리상 불가’란 지적을 받자 ‘건조물 침입죄’를 전가의 보도로 들고나와 청년들 입에 재갈을 물리는 양상이다. 국민 아닌 정권에 충성하는 경찰, 그 경찰의 수사내용을 그대로 기소한 검찰. 정부가 사법개혁을 한다며 아무리 ‘수사권 조정’을 떠들어도 법 아닌 정권만 바라보는 검경의 의식구조가 혁파되기 전엔 백년하청이다.
 
강찬호 논설위원

[출처: 중앙일보] [강찬호의 시선] 대통령 비판 대자보 붙였더니 ‘건조물 침입범’

-----------------------------------------------------------------------------------------------------------------------------------------------

이에 전대협에서는 내일부터 무고한 청년을 범죄자로 만든 경찰과 문재인 독재정권에 대한 저항을 시작할 예정이다.


[전대협 성명] 문재인 독재정권은 민주화 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우리는 지난 1년간 문재인 독재정권에 항거하여 자발적인 학생들의 학내 민주화운동을 전개해 왔습니다.

아시다시피 문재인 독재정권은 입으로만 민주, 인권, 평화, 노동, 공정,법치를 외쳐왔습니다.

그러나 지난 3년간 이들이 말한 민주는 반헌법적 독재 인민민주주의였고

이들이 말한 인권은 세계에서 가장 지옥같은 북한인권에 찍소리 하지 못하는 가짜인권이었으며

이들이 말하는 평화는 중국과 북한에 머리를 박고 꼬리를 흔드는 항복이었으며

이들이 말하는 노동운동은 연봉 1억받는 대기업 노조, 민주노총, 공무원노조 기득권 강화운동이었습니다.

이들이 말하는 공정은 조국사태였으며

이들이 말하는 법치는 살아있는 권력도 수사하겠다는 검찰의 팔다리를 자르고 중국 공안, 독일 나치의 게슈타포와 같은 공수처 설치였습니다.

우리 청년, 대학생들은 그간 학내 대자보, 전단지 배포활동을 벌였고, 자유민주국가에서 있을 수 없는 탄압을 받아왔습니다.

문재인 독재정권의 경찰의 청년,대학생 탄압 사례는 다음과 같습니다.

4월 - 문재인 비판 대자보 부착했다는 이유로 지문감식, CCTV 판독, 차량추적, 국가보안법 검토, 명예훼손 검토

4월 - 문재인 비판 대자보 부착한 청년의 주거지에 문을 강제로열고 무단침입하여 조사

6월 프레스센터에서 전단지를 뿌렷다는 이유로 불구속 입건

9월 조국비판 전단지를 뿌리던 차량의 열쇠를 강제로 압수, 구속하겠다고 협박

11월 문재인정권의 친중비판, 홍콩자유화 지지 단국대학교에 대자보 붙였다는 이유로 천안 동남경찰서에서 고압적 반말, 유죄추정하며 수사, 벌금 100만원 약식기소.

추가로 충남 동남경찰서는 정부비판 대자보를 붙인 학생을 범죄자로 조작하기 위해 단국대학교에서 수사요청이 들어왔다고 거짓으로 수사를 시작했으나 단국대학교 측은 해당 사실이 전혀 없다고 증언함.

이것이 2020년 문재인 독재정권 학생 탄압의 현실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독재와 탄압에 저항하기 위해 처벌을 각오하고 또 다시 전단지를 살포합니다.

 하루하루 그럴듯한 명분으로 포장된 단속, 통제, 규제가 점점 우리의 목을 조여옵니다. 이 숨막히고도 숨막히는 단속, 통제, 규제의 목적지는 중국식 공산독재입니다. 우리는 중국인민처럼 서로가 서로를 감시하며 정신과 생각까지 모두 통제당하는 공산전체주의 지옥으로 조금씩 삶아지고 있습니다.

정권과 언론이 통제하는 대로 기쁨도, 슬픔도, 사랑도 연기하며 살아가야 세상이 옵니다. 그 어디서도 완전히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세상이 옵니다. 도전, 창조, 열정이 모두 사라진 생기없는 회색 빛 전체주의 지옥이 옵니다.

도시가 해체되고, 기업이 망하고 가난한 자는 더욱 비참해져 그나마 있는것 마져 빼앗깁니다. 그 위에 기득권 울타리 안의 공무원, 노조, 586, 기득권, 위선자들이 군림하며 현대판 사농공상 신분제 질서를 만들어갑니다.

 이런 비참한 상황에서 이 한심한 야당은 식물보다도 무능합니다. 이제  우리의 새명과 재산과 자유를 지킬 방법은 시민들이 직접 저항하는 것 뿐입니다.

국민여러분! 우리 청년, 대학생들이 불쏘시개가 되겠습니다. 총알받이가 되겠습니다. 감옥으로 앞장서 가겠습니다. 뒤를 부탁드립니다.

 2020년 1월 11일

전대협 본부, 전대협 서울대학교 지부, 전대협 단국대학교 지부, 전대협 연세대학교 지부, 전대협 충남대학교 지부, 전대협 숙명여자대학교 지부
구국의 강철대오 전. 대. 협

이메일: firstlargeparty@gmail.com
폰번호: 010 6500 7712 (메일요망)
주소   : 경북 경산시 서상길 99

후원: 농협 351-1083-8624-63 예금주 전대협지지연대

해피나눔 https://www.ihappynanum.com/Nanum/B/IWBAEUU0HW

 페이팔 계좌 - firstlargeparty@gmail.com
 

0
0

이전자료 황교안 당대표, 자유민주국민연합 신년인사회 인사말씀[보도자료]

다음자료 [성명서] 대통합 유감


댓글쓰기 - 로그인한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전대협 ”우리는 넘치는 인류애로 중국인과 그들의 바이러스까지 받아들이자!” https://t.co/Bf4tBgRW02
[팩트체크K] "경찰이 시민들 가두고있다"..대구시 출입봉쇄? | 다음 뉴스 https://t.co/NZCgjyXNjM ㅋㅋㅋ 문재인 대퉁령이... 전두환이냐??
쫄았네. 광주처럼 학살할까봐 겁 먹었어. 전땅크 찬양하던 넘들이 제 발 저려서.
@michelle_kor 정말 노대통령의 친구 문재인입니다.
문재인 정부 "중국 입국금지 옳지 않아" ㅋㅋ | 도람뿌 https://t.co/BKvzsuL1mL @YouTube 님이 씀
문재인 또 남탓, 신천지 물타기 - 얼음사이다 https://t.co/nbbF8vz8AU @YouTube 님이 공유
확진자 400명 돌파.. 슈퍼전파자 문재인 | 도람뿌 https://t.co/927bfbCmS5 @YouTube 님이 씀
문재인 "이게 다 신천지 때문이다" ㅋㅋ | 도람뿌 https://t.co/NRKmGg04ur @YouTube 님이 공유
이젠 코로나로 중국에게 욕먹는 문재인 정부 https://t.co/bsUsh3PDty @YouTube 님이 공유
좌파븅신새끼들은 임종석 전대협 출신, 조국 남한사회주의노동자동맹 출신 얘기하면 냉전시대에 벗어나지 못한 사람들이라고 씨불이면서 빨갱이라고 하면 남로당 활동하다 경찰손에 죽는걸 보고 복수하려다 정신차리고 사면… https://t.co/XHLBZBTDsF
@Lee_InYoung 책임을 신천지로 돌리는 비열한 인간아, 국민을 진짜 개돼지로 보이냐? 대학다닐때 공부 안하고 데모한 경력으로 평생을 부귀영화 누리고 사는구나! 생긴 것도 참 빈티나게 생긴 것이 전대협 의장한 것을 경력이라고 올려 놓았네.
South Korea: 서울대 전대협의 대자보. 우한 바이러스는 안되고 대구바이러스? 아니면 무재인 바이러스?
https://t.co/KSOp3TtZNE
@jtkim1013 우파 전대협의 말처럼 높이 높이 우러러야할 대상인가봅니다. 마치 북한의 누구를 대하듯 https://t.co/LLvKCSZPIw
일어섰다 우리 청년학생들
민족의 해방을 위해
뭉치었다 우리 어깨를 걸고
전대협의 깃발 아래
강철같은 우리의 대오
총칼로 짓밟는 너
조금만 더 쳐다오 시퍼렇게 날이 설때까지
아 전대협이여 우리의 자랑이여
나가자 투쟁이다 승리의 한길로

/ 전대협 진군가
저거 그거 아니냐 전대협인가 이상한 삐라뿌려대는 수구꼴통? ㅋ https://t.co/Er8Cu9eNE1
우파 전대협 “대통령 말씀은 대가리 깨져도 옳다”...서울대 고려대에 우한폐렴 부실대응 文정부 비판 대자보 https://t.co/x4M0oLgeZs https://t.co/tsT2QQDsTk
전대협이 사라진지가 언제인데...
[성명서] 대통합 유감 [성명서] 대통합 유감현재 자유한국당과 새보수당 등이 4.15 총선승리를 위해 야권 대통합을 합의하고 이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것에 대해 환영하는 바이다.그리고 이러한 대통합의 장을 더 넓고 깊게 열어 자유진영의 시민과 시민단체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내실 있고 성공적인 대통합을 이루길 바란다.   특히 ...
[전대협 성명] 문재인 독재정권은 민주화 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중앙일보 강찬호의 시선 - 대통령 비판 대자보 붙였더니 '건조물 침입범'앞으로 문재인 대통령을 비판하는 대자보를 붙인 사람은 ‘건조물 침입범’으로 몰려 전과자 신세가 될 것 같다. 대전지검 천안지청은 최근 천안 단국대에 문 대통령 비판 대자보를 붙인 김모씨(25)에 대해 ‘건조물 침입’ 혐의로 100만원 ...
황교안 당대표, 자유민주국민연합 신년인사회 인사말씀[보도자료] 황교안 당대표, 자유민주국민연합 신년인사회 인사말씀[보도자료]http://www.libertykoreaparty.kr/web/news/briefing/delegateBriefing/readDelegateBriefingView.do?bbsId=SPB_000000001629571황교안 당대표는 2020. 1. 7(화) 14:00, 자유민주국민연합 신년인사회에 참석했다. 그 인사말씀은 다음과 같다. <황교안 당대표> 힘이 다 빠져가다가도 여러분들을 보면 저절로 힘이 막 난다. 자유민주시민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시라. 지난해 자유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서 정말 치열하게 싸웠다. 뜨거운 애국심으로 함께 해주신 여러분들에게 이 자리를 빌려서 ...

더 보 기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47 보도자료 보도자료 – 42차 공익고발 박원순 서울시 고발기자회견 Daniel 74 2020.01.15
46 보도자료 보도자료 – 신한은행 진옥동, 이창구, 임영진 경영진 고발장 접수 Daniel 58 2020.01.14
45 성명서 [성명서] 대통합 유감 관리자 310 2020.01.11
성명서 [전대협 성명] 문재인 독재정권은 민주화 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관리자 109 2020.01.09
43 보도자료 황교안 당대표, 자유민주국민연합 신년인사회 인사말씀[보도자료] 관리자 103 2020.01.09
42 보도자료 [보도자료 : 자유민주국민연합] 자유진영 2020년 신년하례식을 개최합니다. Daniel 83 2020.01.06
41 성명서 신년사- 자신을 태워야 세상이 빛난다!(촛불의 철학을 깨닫자) Daniel 320 2019.12.31
40 보도자료 국민주권연대, 대진연, 청년당 고발기자회견 및 윤석열 검찰총장 이하 전국 검사들을 위한 성탄축하공연 Daniel 123 2019.12.23
39 성명서 ‘조국게이트’ 특검이 정답이다! 관리자 334 2019.08.30
38 보도자료 조 국 검찰수사 및 구속요구 시민단체 릴레이 기자회견 관리자 414 2019.08.20
37 보도자료 보도자료 – 국무총리, 국무위원 고발 및 금융감독원 감사청구 기자회견 관리자 417 2019.07.18
36 보도자료 보도자료-tv 조선기자를 감금한 민주노총 고발기자회견 관리자 403 2019.07.11
35 보도자료 보도자료-박원순 행정대집행위반 관련 범죄, 박원순, 김의겸 고발관련 수사검사 직무유기, 쇠말뚝 범죄 현충원장 고발기자회견 관리자 469 2019.07.04
34 보도자료 보도자료 – 중죄인 김명환 석방한 오상용 부장판사 규탄 기자회견 관리자 406 2019.07.01
33 보도자료 보도자료 – 국방장관, 안보실장, 안민석 의원 고발 기자회견 관리자 478 2019.06.28
32 보도자료 보도자료 – 국방장관, 합참의장, 허위공문서 작성연루자 고발 기자회견 관리자 569 2019.06.24
31 성명서 성명서 – 국민은 바보가 아니다! 관리자 537 2019.06.13
30 보도자료 보도자료 – 2032년 서울-평양하계올림픽 주민투표 청원 기자회견 관리자 583 2019.06.07
29 보도자료 보도자료-폭력집단 민주노총 고발 전국 동시집회 및 고발장 접수 관리자 713 2019.06.04
28 성명서 [성명서] 강효상 의원 형사고발에 대한 자유민주세력의 입장 관리자 709 2019.05.29